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오디오북

오디오분류에 1069권의 오디오가 있습니다. [8 of 107 page]

  • [Talk스케치로 다시 쓴 명작 단편소설] 김유정의 소낙비
  • 저 자 : 톡스케치: 컬툰스토리, 원저자: 김유정| 발행자 : ㈜태믹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26:39| 파일용량 : 37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춘호는 고향을 떠나 이 마을에 정착한 지 벌써 3년째다. 하지만 제 앞으로 떨어진 논 밭도 없이 매일 한량처럼 지내는 것이 일상. 농사가 신통치 않아 도박으로 눈을 돌린 지 오래지만 언젠가는 돈을 모아 아내와 함께 서울로 가겠다는 부푼 꿈을 안고 있다. 어느 날, 여지없이 돈을 잃고 돌아온 춘호는 아내에게 밑천이 될 돈 2원을 가지고 오라
  • [Talk스케치로 다시 쓴 명작 단편소설] 조명희의 낙동강
  • 저 자 : 톡스케치: 컬툰스토리, 원저자: 조명희| 발행자 : ㈜태믹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24:03| 파일용량 : 33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성운은 굽이치는 낙동강을 바라보며 상념에 젖는다. 그의 주변에는 온갖 계급의 사람들이 서 있다. 위중한 병을 얻은 그는 인력거에 몸을 싣고 낙동강을 건넌다. 커다란 젖줄이자 조선인을 보듬어 안는 고마운 강을 바라보며 성운은 자신의 인생을 뒤돌아본다. 공부를 잘 해 동네의 자랑으로 떠올랐다가 독립운동에 투신, 서간도, 남북 만주, 북경 등을
  • [Talk스케치로 다시 쓴 명작 단편소설] 조명희의 농촌 사람들
  • 저 자 : 톡스케치: 컬툰스토리, 원저자: 조명희| 발행자 : ㈜태믹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24:21| 파일용량 : 34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원보와 마을 사람들은 동네 정자에 앉아 다 같이 신세 한탄 중이다. 벌써 한달 반이 넘게 계속된 가뭄에 모두가 지쳐가는 상황. 벌써 몇 년 째 계속되는 흉년과 굶주림에 일부는 일본으로, 서북간도로 떠나자는 이야기도 한다. 그 곳으로 먼저 떠난 이웃들의 믿지 못할 소문이 오고가는 와중에 곡식을 가득 실은 동네 제일 부자 김 참판의 수레가 지
  • [Talk스케치로 다시 쓴 명작 단편소설] 조명희의 땅 속으로
  • 저 자 : 톡스케치: 컬툰스토리, 원저자: 조명희| 발행자 : ㈜태믹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24:33| 파일용량 : 34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명진은 서울에서 글줄깨나 읽었다는 소위 먹물이다. 졸업을 하고 돌아오자 고향집에서는 명진의 앞날에 꽃길만 남았다고 기뻐하고 그 와중에 애정 없는 아내가 두 딸을 데리고 다가온다. 그러나 명진은 현실을 알고 있다. 하지만 큰 뜻을 품고 있는 명진은 예술과 창작에 온 인생을 바칠 예정이다. 거치적거리는 아내를 끊어내고 서울로 올라온 명진은 고
  • [Talk스케치로 다시 쓴 명정다영작 단편소설] 김유정의 떡
  • 저 자 : 톡스케치: 컬툰스토리, 원저자: 김유정| 발행자 : ㈜태믹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24:19| 파일용량 : 34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덕희는 마을에서 유명한 먹보 가운데 하나다. 하는 일 없이 하루종일 먹고, 또 먹는 것으로 유명한 인물인데 술만 마시면 집에 있는 하나뿐인 딸 옥이 욕을 그렇게 해 댄다. 덕희가 과하기는 하지만 실제로 옥이는 아비를 닮아 식탐이 강하고 뱃고래가 어마무시하다. 매일 밥을 먹어도 시원치 않을 판국에 옥이는 많이 쳐먹는다고 때려대는 아버지 때문
  • 자유로운 영혼으로 혼자서 걸었습니다
  • 저 자 : 김인식| 발행자 : 마음의숲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2:17:14| 파일용량 : 321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침묵과 함께 33일을 걸으며 만난 산티아고 블루 이 책은 나이 들어간다는 것의 의미와 삶의 목적에 대한 강렬한 메시지를 33일간의 산티아고 순례길 걷기를 통해 보여준다. 노년에 다다른 지식인의 걷기는 한걸음 한걸음이 신중하다. 그 신중함의 깊이를 보여주는 오랜 경험들, 걸으며 보고 들은 것에서 뻗어 나오는 풍부한 상념의 줄기들을
  • 나이트 사커 (배우 김도윤 낭독)
  • 저 자 : 김선오| 발행자 : 아침달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1:11:31| 파일용량 : 167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사랑의 종료를 통해 시작되는 새로운 사랑의 가능성 “김선오의 시는 사랑이 끝났다고 집요하게 말함으로써 오히려 사랑의 불가능을 파괴하려 하는 것 같다.” ―황인찬 시인 김선오의 『나이트 사커』가 아침달에서 출간됐다. 김선오 시인은 이번 첫 시집을 통해 44편의 시와 한 편의 산문을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하는 신예다. 김선오의 시는 집
  • 폭설이었다 그다음은 (배우 유환 낭독)
  • 저 자 : 한연희| 발행자 : 아침달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1:01:54| 파일용량 : 145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정답을 알 수 없는 것들의 아름다움 한연희 시인의 『폭설이었다 그다음은』이 아침달에서 출간됐다. 2016년 창비신인문학상을 수상한 한연희의 첫 시집이다. 한연희의 시에는 ‘정답과 멀어진 내가 좋은’ 비뚤어진 마음의 화자들이 등장한다. 발문을 쓴 박상수 시인·문학 평론가에 따르면 이는 매 순간 우리를 어떤 틀에 가두고 교정하려는 시도에 대
  • 하얀 나비 철수 (배우 손은서 낭독)
  • 저 자 : 윤유나| 발행자 : 아침달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0:59:54| 파일용량 : 140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씩씩하고 자유로운 시적 투쟁의 기록 윤유나의 첫 시집 『하얀 나비 철수』가 아침달에서 출간됐다. 윤유나는 등단이라는 관례를 거치지 않고 한 권의 시집을 통해 처음 독자 앞에 선다. 그는 첫 시집에 약 41편의 시와 산문을 통해 씩씩하게 전진하는 언어의 힘을 담았다. 사회와 여성과 예술에 관한 사유들은 때로는 직진으로 솔직하게, 때로는 앞
  • 사랑은 내 시간을 기꺼이 건네주는 것이다
  • 저 자 : 이기주| 발행자 : 황소북스| 등록일 : 2022.08.31
  • 보유권수 : 2권| 재생시간 : 02:14:47| 파일용량 : 189MB| 소속도서관 : 통합
  • 사랑은 내 시간을 상대에게 기꺼이 건네주는 것이다 우리는 시간을 공유하는 사람들과 의미 있는 관계를 맺으며 살아간다 베스트셀러『언어의 온도』작가 이기주의 사랑과 인생 앤솔로지
첫페이지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페이지 마지막페이지